신한은행, 인천광역시와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

이유림 기자 | 기사입력 2021/04/06 [19:28]

신한은행, 인천광역시와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

이유림 기자 | 입력 : 2021/04/06 [19:28]

 

▲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은 “인천광역시와 환경특별시 인천을 만들기 위한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참여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6일 밝혔다.

 

신한은행에 따르면 이번 협약을 통해 신한은행은 인천시에서 시행 중인 3무 활동(일회용품, 자원낭비, 음식물 쓰레기 없애기)에 적극 동참하는 한편 ▲인천시 소재 영업점 업무용 차량의 전기차 교체 ▲종이 없는 통장 활성화 추진 ▲인천시 친환경 자원순환정책 홍보 ▲친환경 우수 사례 공모전 개최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날 신한은행 진옥동 은행장은 업무협약 체결과 함께 ‘환경특별시 인천’ 로고와 마스코트가 새겨진 머그컵을 박남춘 인천광역시장과 시청 공무원에게 전달하며 인천시 친환경 정책에 동참했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15년째 인천광역시 시금고 은행을 수행하고 있는 지역 대표은행으로서 앞으로도 인천광역시의 정책에 깊이 공감하고 인천과 상생할 수 있도록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