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랜드재단, 주거 취약계층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테라 기자 | 기사입력 2021/11/11 [10:50]

이랜드재단, 주거 취약계층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테라 기자 | 입력 : 2021/11/11 [10:50]

 

▲    

이랜드재단(대표이사 정재철)이 한국사회보장정보원, 한국에너지재단과 주거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이랜드재단 김욱 국장, 한국사회보장정보원 노대명 원장, 한국에너지재단 최영선 사무총장 등을 포함한 각 단체의 실무진이 참석했다. 위기 상황에 놓인 주거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구체적인 방안을 마련하고 상호 협력하기로 협약했다.

 

이랜드재단에 따르면 협약 이전부터 이랜드재단은 갑작스러운 위기 상황에 놓인 주거 취약계층 가정을 대상으로 생계, 주거, 의료, 교육비 등을 지원해왔다. 에너지재단은 ‘에너지효율개선사업’,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은 ‘민간복지지자원 연계 사업’ 등을 추진해왔다. 이번 3자 업무협약을 통해 주거 취약계층은 더 체계적인 지원을 받을 수 있게 된다.

 

이랜드재단은 시공, 물품지원이 필요한 대상가구를 선정해 에너지재단과 공동으로 지원한다. 에너지재단은 최종 선정된 가구에 에너지효율개선 시공(창호‧단열‧바닥공사) 및 물품(보일러, 에어컨) 등을 지원하고, 한국사회보장정보원은 주거 취약계층 사업 대상자 발굴을 위한 사업기획 및 홍보활동을 담당하게 된다.

 

김욱 이랜드재단 국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주거 취약계층 가정에게 보다 안정적인 주거를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긴급 지원이 필요한 취약계층 대상자 발굴과 주거비용 지원에 더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